Share this post!
Share on FacebookShare on Google+Tweet about this on TwitterEmail this to someone

2015년 첫 복날.
Poin2 직원들과 함께 점심에 닭을 먹으려하였으나 실패를 하였..어요.ㅠㅠ
강남에 모든 사람들이 다 닭드시러 나오신 듯@.@;
그래서 저녁에 위로 삼아 치느님 영접을 위해 또다시 종로로 갔답니다.
(종각 디디치킨 포스트)

오늘은 종로에 있는 미친닭!
이름도 어찌나 맘에 들던지요. (점심에 닭 못잡아서는 예민예민)
그중에서도 가장 과격한 “미친쌈닭” (다 덤뵤!!!)
20150708_190330

주문을 하고 기다리면, 요런 밑반찬이 나옵니다.
하얀 치킨무에 노란 레몬과 짭쪼롬 미니 프레첼.
손이 가요 손이 가~ 프레첼에 손이 가요~
20150708_190448

둥둥!!! 브레첼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으면, 미친쌈닭이 등장합니다.
(실은 많은 시간을 기다렸어요. ㅠㅠ 치느님의 영접은 멀고도 험하다.)
20150708_191440

쌈안에 들어갈 재료들인데요.
그 중에서 정말 맛있었던것은 저 하얀 치즈소스!!!
다행이도 저 재료들은 리필이 되더라구요. 훗훗.
다만 또디아만은 추가비용이 발생합니다.
20150708_191435

미친쌈닭은 요래요래 싸드시면 되요. ㅎㅎㅎㅎ
정신없이 먹다가 사진 못 찍을 뻔 했어요.
20150708_192419

치킨과 빠질 수 없는 맥주!
양을 속일 수 없는 계량컵에 나오는 착한 가게네요.
훗훗~ 목넘김도 부드럽고 굿입니다! 굿굿굿!!!
20150708_193527

미친쌈닭!!!
정말로 닭이 바삭하니 처음에 먹으면 신세계에 눈을 번쩍 뜨게 됩니다.
다만.. 쌈을 4번 이상 싸먹으면 좀 느끼하다고 해야하나.
계속 끝없이 먹을 수는 없겠더라구요.
특히나 김치를 엄청 좋아하는 제 지인은 느끼함에 몸서리를 치며,
먹고나서 김치찌개를 먹어야 한다며… 결국 2차로 김치찌개집을 갔습니다. (돼지돼지.. 김치돼지)
어쩌면 미친닭집에 소주를 팔지 않아서 김치찌개집을 간 것일 수도 있습니다. ㅎㅎ
맥주는 예상외로 부드럽고 맛도 좋아요.
꼭!! 한번쯤은 먹어봐야 할거 같고, 먹고 나서도 또 먹고 싶기는 하지만,
많이 먹기는 부담스러운 그런 곳이에요.
그래도 더운 여름, 맛깔스러운 치맥을 원한다면 한번은 먹어봐야 하는 미친닭!
다음에는 오리지널이나 스노우치킨을 맛보아야겠어요.
바삭한 식감이 아직도 입안에서 맴도네요.

미친닭 평점
– 분위기 : ★★★★☆
– 맛 : ★★★★☆
– 가 격 : ★★★☆☆

미친닭(米親鷄)-쌀로 만들어 더 바삭한 치킨
Share this post!
Share on FacebookShare on Google+Tweet about this on TwitterEmail this to someone
Tagged on: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2 thoughts on “미친닭(米親鷄)-쌀로 만들어 더 바삭한 치킨

  • July 14, 2015 at 2:31 pm
    Permalink

    쌈싸져 있는 닭은 잘 익은거 맞나요?

    Reply
    • July 14, 2015 at 2:38 pm
      Permalink

      헐; 붉은색이네요. ㅋㅋㅋㅋ 저거 먹은 사람들 중에서 탈 난 사람들 없으니, 잘 익은거 맞을거에요. ㅎㅎ

      Reply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